마이스터정보
HOME  >  마이스터정보  >  마이스터뉴스

마이스터뉴스

경남농업마이스터대학 평가 우수
작성자            관리자(2021-02-08 09:26:05) 조회수       1176
경남농업마이스터대학 교육운영 평가 우수
  • 조현성 기자

미래농업을 선도할 수 있는 전문농업인 양성에 최선 다할 것
▲ 경상남도청

[뉴스렙] 경남농업마이스터대학이 ’20년 농업마이스터대학 교육운영 종합평가에서 a등급을 획득하면서 전문농업인 양성 교육의 장으로서 2년 연속 우수한 평가를 받는 영예를 안게 됐다.

농업마이스터대학 운영평가는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농업농촌교육훈련 평가매뉴얼에 따라 해마다 실시되고 있으며 평가분야는 교육운영, 교육성과 2개 분야이다.

경남농업마이스터대학은 교육성과 만족도조사 영역에서 20점을 받아 전국 평균 17.33점보다 월등히 높은 점수로 경남도 최고 농업 교육 기관으로서의 위상을 높였다.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도 선진농업기술의 현업 적용을 연구하고 온라인해외기술교육, 스마트 농업기계교육 등 최근 농정 이슈를 반영한 새로운 교육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차별화된 교육을 하고자 끊임없이 노력한 결과이다.

한편 경남농업마이스터대학은 창조적 농업인재 양성 정책에 따라 2009년부터 우리 농업의 선진화와 경쟁력 제고를 목표로 품목중심, 현장중심의 농업 교육과정으로 전문농업경영인을 양성하고 있다.

2년 장기 농업교육 과정으로 경남의 대표 작물을 위주로 10개 품목전공을 11년간 운영해오고 있으며 현재 6기까지 1,111명이 졸업했다.

또한, 2013년 제1회 농업마이스터지정시험을 시작으로 현재 4회에 걸쳐 품목별 전문농업경영인 26명을 배출하면서 지역농업과 한국농업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

2021년부터 시작되는 7기는 10개 전공을 운영할 계획으로 현재 파프리카, 시설고추, 시설채소, 딸기, 사과1, 블루베리, 단감, 한우, 양돈 등 9개 전공은 모집이 완료됐고 수요가 많은 사과 전공을 추가 개설해 1월 말 까지 모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222명의 신입생이 입학해 2월 말부터 교육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정곤 경남도 농정국장은 포스트코로나시대 식량안보는 교육에서부터 시작됨을 강조하며 “시대의 흐름에 맞춰 경상남도 전략품목의 해외신기술도입과 현장접목에 비중을 높이는 동시에 스마트팜, 농업드론, 고품질저장기술, 농산물유통마케팅 전략 등 새로운 교육 방식을 정착시켜 미래농업을 선도할 수 있는 선도농업인과 농업마이스터 양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며 양성된 전문농업인을 통해 지역농업 현장에서 이들의 선도적인 농업기술이 다양하게 보급·확산될 수 있도록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111